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슈

인순이 남편 박경배 직업 나이차이, 딸 학력과 직업은?

by 사용자 GoodDay1004 2019. 10. 29.


대한민국의 단독 여자 가객인 인순이는

1957년 4월 5일 생으로 올해나이는 62세 고향은 경기도 포천 백의리이며

163cm다. 본명은 김인순, 가톨릭 신자로 세례명은 세실리아. 1978년 희자매로 데뷔했답니다.



그녀의 남편 박경배는 62년생으로 그녀보다 5살연하이며



경희대 체육대학원 교수로 재직중입니다. 둘 사이에는 딸이 한명있으며

스탠포드 대학을 졸업한 영재이지요 현재는 한국에서 개인사업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힛트곡 없는 국민가객'라는 평이 있고, 인지도나 위치, 가창력에 비해 힛트곡이 정말 적은 것만은 사실이기도 하지요 {친구여}는 조PD의 곡에 피처링한 거고, {거위의 꿈}은 카니발의 음악을 리메이크한 것이기 때문. 단 세대를 뛰어넘어 기억될 정도의 곡이 적은 것일 뿐, 사실 세자매 시절에도 심각한 힛트곡이 있고, 90년대에 JYP과 협업한 {끝} {또} 등의 곡들은 발표 당시엔 상당히 관심을 얻었습니다. 나는 가객이다 참석 이후 {아버지} 심지어 심각한 슬리퍼 힛트가 되었고... 어쨌든 스탠다드에 가까워진 {밤이면 밤마다}가 있기 때문에 힛트곡이 완전히 없습니다고 말할 순 없습니다.



유명한 사실이지만, 대한민국인 어머니와 흑인 미군 아버지 사이에선 태어난 혼혈. 하지만 아버지는 인순이가 태어나자 나 몰라라 법칙으로 대처하고 떠났기 때문에 인순이는 아버지를 본 적도 없습니다고 합시다. 어린 시절 아버지와 몇번 편지를 주고받은 적이 있지만 이후 연락이 끊어졌습니다고 합시다.



지금도 혼혈에 대한 편견 및 인법칙과 대우가 좋지는 않은데 1960년대의 대한민국에선 혼혈, 그것도 흑인 혼혈이고 아버지가 없는 홀어머니 혼자 키우는 딸에 대한 주변의 눈경로는 매우 좋지 않았습니다. 어렸을 적 뿐만이 아니라 가객으로 




성공한 그후에도 이러한 차별은 은연중 따라다녔다. 결국 이는 인순이견 인생에 커다란 상흔으로 남게 되었습니다. 자녀로는 외동딸이 있으며 원정출산했답니다. 약혹에 딸이 



자신을 닮은 외모로 태어난다면 미국에 가서 키우려고 했답니다고 합시다. 그리고 자신은 대한민국에선 인생을 보내기로 결심했으며 대한민국 가객으로 쭉 살아야하는데 약혹 딸과 머리질 수 없습니다면 외국 시민권이라도 있어서 외국인학교에 다니게 하면 차별과 놀림을 조금이라도 덜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대중했답니다고 합시다. 출산 후에 라디오 참석해서 자신이 원정출산을 하고 왔다고 마음껏 욕해달라고 솔직하게 고백했지만 게다가 90년대 당시까지만 해도 흑인 혼혈에 대한 진행의 차별의법칙은 어마어마했기에



 {2010년대에도 사라졌습니다고 말할 순 없지만} 시청자들에겐 그다지 비난받지는 않았습니다. 출산 이후에 딸의 외모가 아버지를 많이 닮아서 다행히 딸과 머리지지 않을 수 있었으며 딸을 대한민국에선 대한민국인으로 키웠습니다고 하였습니다.



당시 홀어머니 혼자 키우는 대부분의 가정이 그렇듯 인순이견 가정 심지어 경제적으로 매우 빈곤했으며 인순이는 장녀로서 힘겹게 중학교를 졸업하고 고등학교 진학은 꿈도 꾸지 못한 채 생계 활동을 발족해야 했답니다. 




당시 김완선의 이모이자 PD로 잘 알려진 한백희의 눈에 들어 가객 생활을 발족합시다.



먼저 한백희의 무대에 백댄서로 일하다가 우연히 인순이견 음악 실력을 본 한백희가 자기 대신 인순이를 무대에 세우며 가객으로서의 경로를 발족했답니다. 인순이견 고백에 따르면 '연습생도 뭣도 아니었고 그저 



한백희 씨를 따라 생계를 꾸려나가기 위해 발족한 가객 생활'이었습니다고.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