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낙에 알려진 그룹이기도 하고 

프레디머큐리의 사생활 역시 너무나도 까발려진 

상황이라 감독의 주관이 들어가긴 힘들겠다 싶었는데 

결국 감동을 받고 영화를 보면서 울림이 왔던건 퀸의 음악 때문이었음



마지막 Live aid 공연은 어렸을때부터 몇번이나 봤던 공연실황을 그대로 옮겨놔서 

그냥 극장에서 고화질로 즐겼다 정도인데 이러면 그냥 공연실황 

화질 복원해서 극장에서 재개봉하는게 낫지 않았을까 싶음ㅠㅠ



물론 마지막에 Don't stop me now가 흘러나와서 자막 다올라갈때까지 

자리를 지켰지만 결국 나오면서 유튜브에서 퀸의 Live aid 공연실황을 다시 봄




이 영화의 미덕은 퀸의 음악을 내 귀에 다시 꼽고

공연영상을 내 눈에 다시 담게 하는 정도가 아닐까...



위 영화의 쿠키영상은 없다. 영화를 보시는분들은 참고하시어 ~

영화관람되시기를 ...~


+ Recent posts